.

certhrt.egloos.com

포토로그



소라넷


어쨌든 데드릭은 귀족이다. 게다가 진화할 때 해치운 던필의 모든 재산을 소라넷 물려받았다. 말끝마다 귀족이니 뭐니 잘난척하던 것도 뭔가 믿는 구석이 있었던 소라넷 것이다.덕분에 아기 돼지 삼 형제는 그야말로 밥 먹을 틈도 없이 바빴다. 소라넷 의도와도 다른 전개. 그러나 세 돼지는 인내심을 발휘하며 기회를 엿보았다. 소라넷 심판관이 손을 들어 올리자 카라클의 몸이 파란 불꽃에 휩싸이더니 검은 결정 소라넷 이 떠올랐다. 검은 결정은 심찬관의 손길을 따라 움직여 데드릭에게 흡수되어 소라넷 버렸다.-샴바라, 우측 아래, 7시 방향! "거, 걱정 마. 설사 길을 못 소라넷 찾아도 너 혼자 남겨 두지는 않을 거야! 우오오, 가라, 눈알! 너도 후각을 소라넷 최대한 동원해서 찾아봐!" 이슈람이 봐 온 아크는 오히려 과묵한 편이었던 소라넷 것이다. “계약서대로 라고? 무슨 말도 안 되는....... ”수백년 소라넷 전 마반 영웅과 함께 싸웠던 전설적인 늑대족 전사의 힘이 깃든 장화. 까마 소라넷 득한 높이의 절벽과 폭풍만이 존재하는 곳이었다. 젠장, 취소시키고 다시 빨아 소라넷 ! 아, 알았어. 어? 근데 주인.. 소, 속이 좀 이상해. 당연히 바란족 소라넷 장로들은 미지에 대한 두려움과 혼란에 휩싸였다. 이런 반응은 너무나 당연했 소라넷 다. 주점에서 정보를 모으고 있는데, 한 상인이 다가와 말했다. 물론 이 소라넷 슈람도 예전처럼 어수룩하지 않아서 쉽게 넘어가지 않았다. “웅, 영주님. 소라넷 ..... 더 열심히 영지를 지킬게요.......”쿠란카가 황급히 뛰어나갔다 소라넷





 소라넷 보기









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



메모장